기사 (전체 95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정치‧행정] 삼성교통 파업, '최저시급' 문제 국민청원게시판 올라
삼성교통이 21일 오전 5시 파업을 단행한 가운데 19일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진주시 버스기사들의 최저시급이라도 보장해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 글이 올라왔다. 22일 10시 27분 현재 이 청원에 참여한 인원은 934명이다.글쓴이는 이 글에서 “삼...
김순종 기자  2019-01-22
[정치‧행정] 표준운송원가 적정성 검토 결과 중간보고 ' 또 다시 파행'
진주시 시내버스 표준운송원가 적정성 검토를 위한 ‘시내버스 경영 및 서비스 평가 용역’ 중간보고회가 18일 다시 열렸지만, 성과 없이 대립만 하다 끝났다.청남회계법인(용역업체)은 업체마다 사정이 달라 표준운송원가 적정성 검토가 불가능하다고 했다. 삼성...
김순종 기자  2019-01-18
[정치‧행정] 가좌․장재공원 시민대책위 “민간공원개발 조건부 수용 결정, 전면 재검토해야”
가좌.장재공원 시민대책위는 지난 15일 진주시 도시공원위원회가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을 조건부 수용한 것에 ‘졸속 결정’이라고 비판했다. 이들은 가좌․장재공원 시민대책위가 14일 기자회견에서 도시 공원위원회 개최 중단을 포함한...
김순종 기자  2019-01-16
[정치‧행정] 삼성교통 "표준운송원가 관련 진주시 반박은 가짜뉴스"
공공운수조노 삼성교통지회는 지난 14일 진주시가 배포한 시내버스 관련 보도자료가 ‘가짜뉴스’라고 주장했다. 삼성교통지회는 진주시의 주장과 달리 삼성교통이 적자문제를 겪고 있는 건 표준운송원가의 불합리한 산정 때문이라고 했다. 또한 진주시가 14일 배포...
김순종 기자  2019-01-16
[정치‧행정]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로 가닥, 도시공원위 ‘조건부 가결’
그간 논란이 돼온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 사업이 사실상 확정됐다. 15일 진주시 도시공원위원회는 진주시청 3층 문화강좌실에서 회의를 열고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 사업 추진을 조건부 가결했다.이날 도시공원위원회에는 위원 15명 가운데 12명이 출...
김순종 기자  2019-01-16
[정치‧행정] 정의당 진주시위원회 "진주시의회, 업무추진비 공개하라"
“진주시의회는 업무추진비 사용내역을 즉시 공개하고, 관련 조례를 제정하라”정의당 진주시의회는 15일 기자회견을 열어 이 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국회도 특수활동비를 폐지하고 업무추진비 사용내역을 공개하는 상황에서 진주시의회 의장단의 업무추진비 사용내역 ...
김순종·이은상 기자  2019-01-15
[정치‧행정] 민주노총 진주지부, “삼성교통 문제해결 시장 직접 개입 촉구”
“진주시장은 삼성교통 문제해결에 적극 나서라!”민주노총 진주지부 관계자 20여 명은 15일 진주시청 브리핑룸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내버스문제에 대한 시민의 교통 불편해소와 버스 노동자의 생존권 문제 해결을 위해 조규일 진주시장이 직접 나설 것을 촉구했...
이은상 기자  2019-01-15
[정치‧행정] 시민대책위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 공론화위서 원점 재검토해야"
“공원일몰제에 따른 합리적인 방안을 찾기 위해 구성된 ‘진주시 장기미집행 도시공원 민관협의체’를 진주시가 교묘하게 이용했다는 느낌이 든다. 겉으로는 사회적 논의를 하고 있는 척하면서 내부적으로는 가좌·장재공원 민간특례개발 사업 이행 절차를 밟고 있었던...
김순종 기자  2019-01-14
[정치‧행정] [단독]사천 에르가 2차 아파트 공사 중단 장기화
세종알엔디(이하 세종)가 시행하고 있는 사천 에르가 2차 아파트 공사가 난항을 겪고 있다. 원래 시공사였던 흥한건설은 지난 8월 부도처리 됐으나 시행사인 세종이 이를 승계할 건설업체를 아직도 선정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세종은 후속대책으로 두산건설...
이은상 기자  2019-01-10
[정치‧행정] 진주 대경파미르 아파트 입주지연 따른 보상합의서 이행 결의
진주 대경파미르 아파트의 입주지연에 따른 보상 문제를 두고 건설사와 예비입주자가 손을 맞잡았다. 대경건설과 예비입주자대표협의회(이하 입주자대표협의회)관계자 10여 명은 지난 8일 대경파미르 컨벤션센터에서 입주지연에 따른 보상합의서를 이행토록 결의했다....
이은상 기자  2019-01-09
[정치‧행정] 3년간 공연 없던 진주시립예술단, 올해 정기공연 14회로 정상화 수순
2015년 정기공연을 끝으로 지난 3년간 단 한차례의 공연도 열지 않은 진주시립예술단이 2019년 정상화 수순을 밟을 예정이다. 진주시는 3일 진주시립예술단이 올해 총14회의 정기공연을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진주시립예술단 3년간 공연 ...
김순종 기자  2019-01-03
[정치‧행정] 진주시, 맞춤형 교통지원제도 도내 최초 실시
고령자가 운전면허증을 자진반납하면 교통비지원을 받을 수 있는 제도가 실시된다. 진주시는 노인 교통사고의 위험요소를 사전에 방지하기위해 ‘고령자 운전면허증 자진반납 교통지원제도’를 내년 6월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령운전자의 교통사고 발생은 지난해...
이은상기자  2018-12-28
[정치‧행정] 진주시민소통위 출범, 행복 건강 경제 도농 관광 5개 분과 토론 자문 역할
진주시 시민소통위원회(위원장 박영선)가 출범했다. 시민소통위원회는 시민 참여행정을 실현화하기 위한 기구이다. 시민소통위는 ‘행복한 시민, 건강한 사회, 경제활성화, 도농 발전, 찾고 싶은 진주’ 등 5개 분과를 설치해 시정현안 등의 주제를 자체 선정해...
김순종 기자  2018-12-21
[정치‧행정] 진주지역 야4당, "국회의원 정수 360석 확대, 연동형 비례대표 도입" 주장
“촛불 이전의 대한민국으로 돌아갈 수는 없다. 문제의 핵심은 정치다. 정치를, 국회를 바꿔야 한다. 그 첫걸음이 선거제도 개혁이다.”진주지역 야4당(정의당, 민중당, 녹색당, 노동당)은 20일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 같이 밝히고 ‘국...
김순종 기자  2018-12-20
[정치‧행정] 무소속 재선 서정인 진주시의원, ‘민주당 행’
서정인 진주시의원(무소속)은 지난 19일 더불어민주당 입당절차를 밟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10년간 무소속으로 3번의 지방선거를 치렀다. 지난 6.13지방선거에 당선돼 현재는 재선 의원이다. 그는 “그간 지방선거 정당공천제 폐지를 주장해왔지만, ...
김순종 기자  2018-12-20
[정치‧행정] 택시업계, 20일 택시 운행 중단예고 시민불편 가중
진주시 택시업계가 오는 20일 24시간 운행중단을 예고함에 따라 시민들의 불편이 가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택시업계가 카풀앱 서비스 개시에 반대, 오는 20일 국회의사당 앞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기로 하면서 당일 택시운행 중단도 결의했기 때문이다.이에 진...
이은상 기자  2018-12-19
[정치‧행정] 경남(진주)혁신도시에..수영장, 공연장 있는 복합문화도서관 건립
경남혁신도시(진주시 충무공동)에 들어설 복합문화도서관 건립을 위한 협약이 18일 체결됐다. 복합문화도서관에는 도서관 공간과 함께 수영장과 공연장 등 교육문화공간도 마련될 예정이라 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보인다.진주시는 18일 L...
김순종 기자  2018-12-18
[정치‧행정] 김시정 진주시의원,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 받는다.
김시정 진주시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이 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김 의원은 지난 대선기간부터 곽은하 씨의 사생활을 두고 주변인들에게 명예훼손 성격의 발언을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곽 씨는 지난 6.13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진주시의원 ...
김순종 기자  2018-12-14
[정치‧행정] "촛불혁명의 완성은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에 있다"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두고 연일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정의당 진주시위원회, 남해하동위원회, 녹색당 진주시위원회는 12일 제윤경 국회의원 지역구 사무실(사천읍) 앞에서 정당연설회를 열고 더불어민주당에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했다. . 이...
김순종 기자  2018-12-13
[정치‧행정] 조규일 시장 "차세대 중형위성 조립공장 꼭 진주에 유치돼야"
차세대 중형위성 조립공장 유치를 두고 진주와 사천이 대립하는 모양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13일 기자회견을 열어 “KAI 차세대 중형위성 조립공장 진주유치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날 “차세대 중형위성 조립공장 진주설립은 2015년 진...
김순종 기자  2018-12-1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UPDATE : 2019.1.23 수 09:20
경남 진주시 남강로 691-1, 3층  |  대표전화 : 055-763-0501  |  팩스 : 055-763-0591  |   전자우편 dandinews@hanmail.net
제호 : 인터넷신문 단디뉴스  |  등록번호 : 경남 아0230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 : 2015년 3월 3일 
발행인 : 박흥준  |  편집인 : 서성룡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순종
Copyright © 2019 단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