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람] [문화인터뷰-2부] 김범기 작곡가, “이상근 음악제 부활, 적극적 행정 뒷받침 관건”
[단디뉴스=이은상 기자] 이상근 작곡가의 정신을 기리기 위해 열리는 ‘이상근 국제음악제’가 15일 경남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화려한 부활을 알린다. 진주 출신인 이상근 작곡가는 ‘영남음악의 대부’, ‘한국의 차이콥스키’로도 불린다.[관련기사] : [...
이은상 기자  2019-11-15
[사람] [문화인터뷰-1부] 김태린 민예총진주지부장 “춤은 치유의 언어”
[단디뉴스=이은상 기자] 진주지역이 최근 문화·예술의 부흥기를 맞이하고 있다.지난달 진주 큰들문화예술센터가 '마당극 마을'준공식을 연데 이어, 진주시가 유네스코 창의도시(공예 및 민속예술분야)로 지정되는 성과도 이뤘다.또 진주에서 경남민...
이은상 기자  2019-11-14
[사람] [인터뷰] 진주 무지개초 하우영 교사 “과학은 아이들의 즐거운 추억”
진주 무지개초등학교 과학동아리, 리틀뉴턴(Little Newton) 팀이 지난 2일 서울 삼성엔지니어링 본사에서 열린 제8회 전국에너지·환경탐구대회에서 대상(환경부장관상)과 최우수 지도교사상(하우영)을 수상했다. 리틀뉴턴 팀은 이날 ‘세상을 바꾸는 리...
이은상 기자  2019-11-06
[사람] 의료생협 ‘펭귄의원’, 문화단체 ‘새노리’에 1000만원 기탁
씨앤디(C&D) 의료생협 펭귄의원(이사장 이문환)은 지난 31일 진주시 문화단체 ‘새노리’에 후원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 펭귄의원은 올해 초 진양고에 1천만 원의 후원금을 기탁한 바 있으며, 지역언론사와 시민사회단체도 매년 후원하고 있다.이문환 이사...
김순종 기자  2019-11-01
[사람] [통합인터뷰-4부] 과기대 교수회 “정당한 절차와 구체적 통합안 마련이 관건”
경상대와 경남과기대의 통합 문제에 지역사회 관심이 쏠리고 있다.양 대학은 2021년 3월 통합을 목표로 대학통합 공동추진위를 구성하고, 통합추진 기본계획을 도출하는 등 대학 통합 절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통합추진위는 11월 중으로 구성원 의견조사, ...
이은상 기자  2019-10-31
[사람] [통합인터뷰-3부] 경상대 박민주 학생, “참정권 보장과 절차적 민주주의 위해 학생총회 꼭 필요하다”
경상대 학생들이 뿔났다. 경상대와 경남과기대의 통합 추진 절차에서 학생들의 의견이 배제됐다는 판단에서다. 이들은 대학 본부 측에 통합 진행 과정에서 학생 참정권 보장과 절차적 민주주의 준수를 촉구하며, 집단행동에 나섰다.[관련기사] : [통합인터뷰-1...
이은상 기자  2019-10-28
[사람] [통합인터뷰-2부] 경상대 기획처장 “대학 통합이 경쟁력 강화를 위한 유일한 돌파구”
경상대와 경남과학기술대의 자율통합 논의가 가속화되고 있다. 양 대학은 2021년 3월 통합을 위해 대학통합 공동추진위원회를 구성, 통합추진 기본계획안을 지난 7일 도출했다.[관련기사] : 통합인터뷰-1부. 경상대 이신용 교수, “대학 통합 명분도 실리...
이은상 기자  2019-10-24
[사람] [통합인터뷰-1부] 경상대 이신용 교수, “대학 통합 명분도 실리도 없다”
- 경상대 통합 시, 재정적 부담 가중되고 학생들 불편 심화[관련기사] : 경상대-경남과기대 통합 반대 기류 “의견수렴부터 다시 하자” 경상대와 경남과기대 통합 문제를 두고 지역사회의 관심이 뜨겁다. 양 대학은 학령인구 감소...
이은상 기자  2019-10-22
[사람] [후원독자 인터뷰-2] "악몽 같은 시간, 단디뉴스 심층보도로 진실이 밝혀졌다"
“시행사가 (공정률이 조작된)서류를 만들어 왔고, 감리단은 도장만 찍었습니다. 우리도 가정이 있는지라...” 아파트 공정률 조작사건이 가장 큰 화두였던 사천 에르가 사태의 배경이야기다.사천 에르가 사태는 아파트 분양 보증사고 처리를 막기 위해 시행사와...
이은상 기자  2019-10-01
[사람] [공룡인터뷰-5부] 진주 익룡 전시관 학예사 “미래 과학자 꿈 키우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어”
운영비와 내부시설 예산 갈등문제로 완공 후 2년 여 동안 개관이 미뤄졌던 진주혁신도시 익룡발자국 전시관이 지난 27일 임시 개관했다. 전시를 위한 모든 시설을 갖추진 못했지만, 진주를 대표하는 10월 축제 시즌을 앞두고 진주시를 찾은 관광객들과 시민들...
이은상 기자  2019-09-30
[사람] 오토바이로 유라시아 횡단한 조경국씨 “행복한 삶이 충실한 삶”
113일 간의 여행, 여행 거리 3만8천km. 진주시민 조경국 씨(46)가 올해 5월10일부터 8월29일까지 유라시아 대륙을 오토바이로 왕복 횡단했다. 국내에서 한해 유라시아 대륙을 왕복 횡단하는 사람 수는 10여명, 그 가운데 한 사람으로 이름을 올...
김순종 기자  2019-09-19
[사람] 한푼두푼 모은 재산, 장학금으로 내놓은 권정수 할머니 '감동'
진주시 상봉동에 거주하는 권정수 할머니(87)가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의 장학금으로 써달라며 평생 모은 재산을 기부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권 할머니는 32년 전 남편을 잃고 어려운 살림 속에서 한푼두푼 절약해 모은 재산 1000만원을 진주시복지...
김순종 기자  2019-09-10
[사람] 매일 아침 사진 찍는 유근종 씨 "진주성과 남강은 나의 작업실, 축복 받았다 생각해"
진주를 담은 관광문화상품을 꾸준히 만드는 사람들이 있다. 진주모아 회원들이다. 진주모아는 3년 전쯤 진주를 주제로 작품을 만드는 사람들이 우연히 모여 만든 단체이다. 매달 평거동 진주문고 등에서 ‘진주모아마켓’을 열고 있다. 올해는 진주 관광기념품 공...
김순종 기자  2019-08-30
[사람] [인터뷰] 조규일 진주시장, “정촌 화석산지 보존비용 전액 국가지원 요구”
조규일 진주시장 취임 400일이 지났다. 그는 공감과 소통을 강조하며, 시민 눈높이 맞춤 행정을 위해 지난해 7월부터 매월 1회 시민과의 데이트를 가졌고, 올해 초 120명 규모의 시민소통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했다. 또한 764명 규모의 주민참여예산위원...
이은상 기자  2019-08-23
[사람] [후원독자 인터뷰-1] “발로 뛰는 동네 언론, 단디뉴스가 계속 이어졌으면 합니다”
단디뉴스는 앞으로 매달 후원독자를 찾아가 인터뷰를 진행한다. 단디뉴스를 후원하는 이유와 단디뉴스의 장단점, 그리고 단디뉴스에 바라는 점을 후원독자들로부터 직접 전해듣기 위해서다.21일 첫 번째 후원독자로 박영선 진주시 소통위원회 위원장을 만났다. 그는...
김순종 기자  2019-08-21
[사람] [공룡인터뷰-4부] 지질 전문가 “진주시, 지질공원 넘어 유네스코 자연유산 등재 가능하다”
“진주시는 정촌 공룡발자국 화석산지를 포함해 세계적인 지질유산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이를 적극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 진주시가 적극적 의지를 가진다면 국가지질공원 인증은 물론 세계지질공원과 유네스코 자연유산 마크 획득도 기대해 볼만하다” 유네스코 세계지...
이은상 기자  2019-08-19
[사람] ‘진주모아’ 기획한 이미경 씨, “진주의 자긍심을 작품 속에 담았다”
진주를 담은 관광문화상품을 꾸준히 제작하는 사람들이 있다. 진주모아 회원들이다. 진주모아는 3년 전쯤 우연한 기회에 진주를 주제로 작품을 만드는 사람들이 모여 만든 단체이다. 매달 평거동 진주문고 등에서 ‘진주모아마켓’을 열고 있다.진주성, 촉석루, ...
김순종 기자  2019-08-02
[사람] 진주 출신 태권도 국가대표 김지연 선수, 아시아 카뎃 선수권대회서 은메달 쾌거
진주 출신 태권도 국가대표 김지연(여·14) 선수가 지난 24일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아시아 카뎃 세계 선수권대회 미들급에 출전, 은메달을 수상했다. 카뎃부 선수가 아시아 선수권 대회에서 매달을 딴 것은 이번이 최초다. 카뎃부는 14~15세의 주니어부...
이은상 기자  2019-07-26
[사람] 수제 초콜릿에 진주 담는 박해경 씨 “진주사람들, 지역에 자부심 더 가졌으면”
진주를 담은 문화관광상품을 꾸준히 제작하는 사람들이 있다. 진주모아 회원들이다. 진주모아는 3년 전쯤 우연한 기회에 진주를 주제로 작품을 만드는 사람들이 모여 만든 단체이다. 매달 평거동 진주문고 등에서 ‘진주모아마켓’을 열고 있다.진주성, 촉석루, ...
김순종 기자  2019-07-26
[사람] '살찐고양이조례' 추진하는 이영실 경남도의원 “최저, 최고임금 격차 줄여야 건강한 사회”
“소득불평등을 해소하기 위한 최저임금제는 있는데 왜 최고임금 상한제는 없을까?” 날로 소득불평등이 심화되고 있다는 목소리가 나오는 가운데 정의당이 최고임금 상한제를 도입해 소득불평등을 해소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정의당 광역의원단은 서울, 충남,...
김순종 기자  2019-07-1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UPDATE : 2019.11.22 금 00:56
경남 진주시 남강로 691-1, 3층  |  대표전화 : 055-763-0501  |  팩스 : 055-763-0591  |   전자우편 dandinews@hanmail.net
제호 : 인터넷신문 단디뉴스  |  등록번호 : 경남 아0230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 : 2015년 3월 3일 
발행인 : 강문순  |  편집인 : 서성룡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순종
Copyright © 2019 단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