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농기계 올바른 보관·관리 방법

외관청결·부품점검·연료관리·안전보관 등 철저 이은상 기자l승인2019.01.03l수정2019.01.03 14:5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농번기가 끝나고 농기계를 오랫동안 사용하지 않는 겨울철을 맞이했다. 올해 농사준비를 위한 농기계의 올바른 보관·관리방법에 대해 알아보자.
 
먼저 농기계 외관을 청결히 하고, 엔진과 오일 등 각종연료의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트랙터 등 농기계를 보관하기 전에 우선 깨끗한 물로 겉면을 세척하고, 기름칠을 해줘야한다. 추가로 볼트와 너트 등의 풀림을 점검하고, 느슨하면 조여 준다. 반면 클러치, 레버, 벨트는 풀어준다.

특히 농기계를 장기간 사용하지 않고 보관하는 경우 부품의 부식방지를 위한 조치가 매우 중요하다. 경유를 쓰는 농기계는 연료통에 습기 또는 녹이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연료를 가득 채워야한다. 반면 휘발유를 쓰는 농기계는 가스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연료통을 완전히 비워야한다.

엔진의 경우 얼지 않도록 주의해야한다. 부동액에 맑은 물을 섞어 라디에이터에 규정량을 채워둔다. 냉각수를 뺄 경우에는 라디에이터에 물이 없다는 내용을 적어 인식할 수 있도록 붙여놓도록 한다.

배터리를 장기간 사용하지 않는 경우 본체에서 분리시키도록 한다. 배터리는 보관 중에도 방전되므로 겨울철에는 2달에 한 번씩 점검하고, 필요하면 충전한다.
  
타이어는 표준공기압력보다 조금 더 넣어준다. 주차 브레이크는 걸어둔 상태에서 타이어의 앞·뒤로 고임목을 설치해 타이어가 땅에 닿지 않게 한다.

마지막으로 농기계는 될 수 있으면 창고 안에 보관한다. 창고보관이 어려운 경우 평지에 방수포장을 씌워 햇빛, 비, 눈 등을 피하도록 한다.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농가에서 기계를 고장 없이 안전하게 사용하기위해 취급설명서에 따라 관심을 기울여 점검과 정비를 실시해야한다”며 “만약 고장이 나면 즉시 제조업체 지정 수리 점 또는 농기계 수리 센터에 의뢰해 정비하는 습관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농기계 관리 및 정비요령에 대해 더 자세한 내용은 농업기술포털 농사로(http://www.nongsaro.go.kr)사이트에서 (농자재→농기계→농기계관리)로 들어가면 확인할 수 있다.


이은상 기자  ayoes@naver.com
<저작권자 © 단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UPDATE : 2019.3.22 금 19:46
경남 진주시 남강로 691-1, 3층  |  대표전화 : 055-763-0501  |  팩스 : 055-763-0591  |   전자우편 dandinews@hanmail.net
제호 : 인터넷신문 단디뉴스  |  등록번호 : 경남 아0230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 : 2015년 3월 3일 
발행인 : 박흥준  |  편집인 : 서성룡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순종
Copyright © 2019 단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