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특집] 진주 금산면 학부모 '무상급식 지키기 촛불' 켜
무상급식 지키기 금산부모모임이 22일 저녁 8시 진주시 금산면 농협주유소 앞에서 100여명의 지역 학부모와 시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무상급식 지키기 금산면민 촛불행진 행사를 열었다.참여자들은 '차별 없는 무상급식이 의무교육', '밥...
이영호 기자  2015-05-23
[특집] “진주지방자치 바로 잡겠습니다”
진주시의회의 서민자녀교육지원조례 기습 처리에 반발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경상남도 진주의료원 주민투표추진 진주운동본부는 21일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주민의 대표기관으로서 역할을 포기하고 위기에 빠진 홍준표 도지사 구하기에 여념 없는...
이영호 기자  2015-05-21
[특집] 서민자녀교육지원 사업 추경예산안, "통과 반대”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가 경남 최초로 진주시의회에서 통과된 가운데 '날치기 조례 무효'를 주장, 야권 시의원 6명이 단식농성에 들어간 것에 이어 20일 학부모들도 동조 단식농성에 나서 팽팽한 대립으로 이어질 것이 예상된다.이번 단식농성은 ...
이영호 기자  2015-05-20
[특집]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 기습처리 반발 거세
지난 18일 진주시의회가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안을 기습 처리한데 대해 반발이 거세게 일고 있다.“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 통과시킨 진주시의회 해산하라” 무상급식지키기 진주시민운동본부는 19일 오전 11시 진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
이영호 기자  2015-05-19
[특집] 진주시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 날치기 통과
-14:00 시의회 본회의장 전광판 의사일정에 조례안 게시-14:20 남정만 의장직무대행, 조례안 상정-14:22 대표발의 강길선 의원 조례안 제안설명-14:30 강민아 의원 반대토론-14:45 류재수 의원 조례안 보류 동의안 제출-15:17 조례안 ...
이영호 기자  2015-05-18
[특집] 도의회 중재안 학부모 의견 조사 중단
지난 7일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이 도의회 중재안 수용을 거부한 가운데 경남교육청이 중재안에 대한 학부모 의견 조사를 중단했다.경남교육청은 오는 13일까지 진행 중인 도의회 중재안에 대한 학부모 의견 조사를 중단하라고 8일 시.군 교육지원청에 공문을 보냈...
이영호 기자  2015-05-08
[특집] 박종훈 “도의회 중재안 수용하기 어렵다”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이 무상급식 중단 사태 해결을 위해 도의회가 제시한 중재안을 받아들이지 않았다.박 교육감은 7일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도의회의 선별적 중재안은 교육자로서 수용하기 어려운 제안이다”고 말했다.그러면서 “도의회 중재안은 가난 증명...
이영호 기자  2015-05-07
[특집] 인내가 한계에 도달했을 때 엄마는 활화산이 된다
망경초등학교 6학년 자녀를 둔 한 엄마가 있었다. 그녀는 지금까지 집, 직장, 성당이 전부인 생활을 하는 평범한 직장맘이자 가정주부였다. 그랬던 그녀가 4월 둘째 주부터 바뀌기 시작했다. 평소에 관심이 없었던? 아니 관심은 늘 가지고 있었지만 ‘시간이...
단디뉴스  2015-05-07
[특집] 엄마의 힘으로 100% 무상급식 지켜내고 싶다
저는 가좌동에 살고 가좌초 5학년, 부설중 1학년 엄마 곽은정입니다. 말 그대로 엄마이자 주부이며 잘하지는 못하지만 열심히 살려고 하는 사람입니다. 저또한 많은 엄마들과 마찬가지로 처음으로 '데모하는 엄마'가 됐습니다. 지...
단디뉴스  2015-05-04
[특집] 도의회 중재안, 학부모님들 어떡할까요?
무상급식이 중단된지 한 달이 지난 가운데 경남도교육청이 '도의회 중재안'에 대한 학부모 전체의 의견을 묻는 설문조사를 시작했다.경남교육청은 학부모에게 가정통신문을 보내 오는 13일까지 학생 편으로 의견을 제출해 줄 것을 당부했다.질문은 ...
이영호 기자  2015-05-01
[특집] 경남도.도교육청, '도의회 중재안' 수용 유보
경남도의회가 무상급식 중단 사태를 해결하겠다며 내놓은 중재안에 대해 경남도와 도교육청이 수용 여부를 유보했다.윤인국 경남도 정책기획관은 24일 오후 "도의회 중재안에 대해 도와 시.군의 재정여건 등을 면밀히 검토해야 하고 재원을 분담해야 할 시.군과 ...
이영호 기자  2015-04-24
[특집] 박종훈 “도의회 중재안, 의견 더 듣고 결정”
경남도의회가 무상급식 중단 사태를 해결하겠다며 중재안을 내놓았는데 경남도교육청이 사실상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박종훈 도교육감은 24일 “무상급식 대상이었던 학생을 소득에 따라 선별해야 하는 도의회의 중재안은 자신이 가진 신념과 철학, 교육자...
이영호 기자  2015-04-24
[특집] 진주국제농식품박람회 진실은?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는 진주국제농식품박람회 부정비리 의혹의 진실은 무엇일까?21일 열린 제117회 진주시의회 임시회 본회의는 상임위원회에서 부결된 진주시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안이 상정될 지가 관심이었다. 하지만 예상을 빗나가 조례안은 상정되지 않았고 ...
이영호 기자  2015-04-22
[특집] 경남도의회 무상급식 중재안...대상자 22만 명으로 확대
무상급식 중단 관련해 경남도의회가 처음으로 중재에 나섰다.홍준표 도지사가 무상급식을 중단하고 서민자녀교육지원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시·군 단위별 학부모와 시민단체의 거센 반발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김윤근 경남도의회 의장 등 의장단은 21일 오후 4시 ...
권영란 기자  2015-04-21
[특집] 본회의 상정될까...21일 진주시의회 '파란 예고'
홍준표 도지사가 추진하는 서민자녀교육지원 사업이 각 지역별로 학부모와 시민단체의 거센 반발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진주시의회가 처음으로 관련조례안을 부결시켰다. 이로써 21일 오후 2시에 있을 진주시의회 본회의에서 재의결 안건 상정, 표결에 부쳐질지 ...
권영란 기자  2015-04-20
[특집] [속보-1보] "의원님들, 단디 하이소"...시민들 한 목소리
월요일인 20일 아침부터, 진주 시민들의 눈과 귀는 진주시의회에 쏠려있다. 진주시 서민자녀교육지원 조례안이 가결되느냐, 부결되느냐가 결정되는 순간이다. 오전 9시부터 시청 앞 광장은 조례안을 반대하는 진주 시민들이 서너명 씩 무리를 지어 모여들고 있다...
권영란 기자  2015-04-20
[특집] 진주 무상급식 지키기 본격화 되나
진주시의회의 서민자녀교육지원조례안 처리 여부가 주목되는 가운데 ‘무상급식 지키기 진주시민운동본부’가 14일 결성됐다.무상급식 지키기 진주시민대책위원회는 14일 오전 진주교육청 소회의실에서 회의를 열고 무상급식 중단이 발표된 3월 이후 진주지역 여성단체...
이영호 기자  2015-04-14
[특집] 유상급식 거부 학부모 급증
경남도의 급식비 지원 중단에 대한 학부모들의 반발이 확산되면서 아이들에게 도시락을 싸 보내는 등 학교급식을 거부하는 규모가 커지고 있다.경남도교육청이 집계한 결과 13일 도내 14개 시·군에서 61개교 4천 459명이 급식을 거부했다.지난 주 금요일인...
이영호 기자  2015-04-13
[특집] ‘엄마표 도시락’ 등장..."무상급식 실시하라"
이번엔 ‘엄마표 도시락’이다. 무상급식 중단에 성난 진주 학부모들이 직접 급식으로 맞서더니 이번에는 '우리 아이 도시락 싸기'에 팔 걷어 부치고 나섰다.진주 망경초등학교 학부모들이 급식을 거부하고 13일 아침 등교하는 아이들 손에 도시락...
권영란 기자  2015-04-13
[특집] '솥단지 급식' 그후...돈 모아 5월 ‘자체 무상급식’
“5월에 할 겁니다. 자체 무상급식이 4월에는 안되고... 학부모들이 전체 학생 급식비 모금운동을 하고 있는데 급식비 지원 학생 수가 4월 말에 인원파악이 됩니다.”경남 최초로 유상급식을 거부한 진주시 지수초·중학교 이야기이다. '돈 내고 학교...
권영란 기자  2015-04-0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UPDATE : 2019.8.23 금 16:51
경남 진주시 남강로 691-1, 3층  |  대표전화 : 055-763-0501  |  팩스 : 055-763-0591  |   전자우편 dandinews@hanmail.net
제호 : 인터넷신문 단디뉴스  |  등록번호 : 경남 아02302  |  등록일자 : 2015년 1월 15일  |  발행일 : 2015년 3월 3일 
발행인 : 강문순  |  편집인 : 서성룡  |  청소년보호 책임자 : 김순종
Copyright © 2019 단디뉴스. All rights reserved.